김용

김용

본명은 사량용으로 1924년에 태어났고, 영국 케임브리지대학에서 철학 석사 및 박사 학위를 받았다. 신문사 기자, 번역가, 편집자, 영화사 시나리오 작가, 감독 등의 일을 했다. 1959년 홍콩에 [명보]를 세워 신문과 잡지, 서적을 출간했고 1993년에 은퇴했다. 차례로 쓴 무협소설 열다섯 편은 당시 독자들에게 크게 환영받아 국내외에 김용의 작품을 연구하는 김학(金學) 바람을 일으키며, 지금까지도 전 세계 및 중국인의 공통적인 화제가 되고 있다. [김용작품집]은 영어, 일본어, 프랑스어, 이탈리아어, 한국어, 태국어, 베트남어, 말레이시아어, 인도네시아어 등으로 다양하게 번역되었다. 영국 대영제국훈장, 프랑스 레지옹 도뇌르 및 문예공로훈장(최상위인 코망되르를 수여받음), 홍콩 특별행정구역 최고 명예인 대자...

더보기

김용 작가님의 한마디!
의 한마디!

소오강호 1~8 세트

김용 저 / 김영사 출판사 I 2018.11.19

김용의 대하역사무협소설. 세상은 정의를 외치지만 추악하다. 권력을 움켜쥐려는 자들은 불의도 서슴지 않는다. 신의를 중시하는 강호 세계도 마찬가지다. 명문 정파든 사파든 다들 정상에 오르기 위해 아닌 척하며 뒤에서 칼을 간다. 권력과 이득을 손에 넣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다. 몇 십 년을 수련한 강호 고수조차 인간의 온갖 더러운 모습을 갖고 있다.

어떤 나라든, 어떤 시대든 화려한 빛깔과 소리에 ...

중국소설

9.5

사조영웅전 1~8 세트

김용 저 / 김영사 출판사 I 2020.07.08

중국 문학의 찬란한 금자탑이자 영원한 신화 김용의 대표작
국내 최초 정식 출간 완역본

무협소설사에 길이 남을 불멸의 고전 [사조영웅전]. 김용의 작품 가운데 가장 널리 애독된 [사조삼부곡] 시리즈의 첫 번째 이야기가 막을 올린다! 김용이 무협 작가로 널리 알려진 계기가 된 소설이자, 역사와 허구의 교묘한 배합, 눈앞에서 그려지는 듯한 무공 묘사, 개성 강한 인물 군상 등 '김용 스타일'이 확고하게 자리 잡은 ...

중국소설

0.0

소오강호 1 - 벽사검보

김용 저 / 김영사 출판사 I 2018.10.15

"화려한 빛깔은 눈을 멀게 하고,
화려한 소리는 귀를 멀게 하는 것이 세상의 이치가 아니겠나"
('6권 [날아드는 화살]' 중에서)

세상은 정의를 외치지만 추악하다. 권력을 움켜쥐려는 자들은 불의도 서슴지 않는다. 신의를 중시하는 강호 세계도 마찬가지다. 명문 정파든 사파든 다들 정상에 오르기 위해 아닌 척하며 뒤에서 칼을 간다. 권력과 이득을 손에 넣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다. 몇 십 년을 수련...

중국소설

10.0

소오강호 2 - 독고구검

김용 저 / 김영사 출판사 I 2018.10.15

"화려한 빛깔은 눈을 멀게 하고,
화려한 소리는 귀를 멀게 하는 것이 세상의 이치가 아니겠나"
('6권 [날아드는 화살]' 중에서)

세상은 정의를 외치지만 추악하다. 권력을 움켜쥐려는 자들은 불의도 서슴지 않는다. 신의를 중시하는 강호 세계도 마찬가지다. 명문 정파든 사파든 다들 정상에 오르기 위해 아닌 척하며 뒤에서 칼을 간다. 권력과 이득을 손에 넣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다. 몇 십 년을 수련...

중국소설

10.0

소오강호 5 - 흡성대법

김용 저 / 김영사 출판사 I 2018.10.15

"화려한 빛깔은 눈을 멀게 하고,
화려한 소리는 귀를 멀게 하는 것이 세상의 이치가 아니겠나"
('6권 [날아드는 화살]' 중에서)

세상은 정의를 외치지만 추악하다. 권력을 움켜쥐려는 자들은 불의도 서슴지 않는다. 신의를 중시하는 강호 세계도 마찬가지다. 명문 정파든 사파든 다들 정상에 오르기 위해 아닌 척하며 뒤에서 칼을 간다. 권력과 이득을 손에 넣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다. 몇 십 년을 수련...

중국소설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