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수: 221
엄길윤

엄길윤

《한국공포문학단편선 5, 6》, 도시괴담 소설집 《괴이, 서울》, 《괴이, 도시》, 환상문학 웹진 거울 대표중단편선 《아직은 끝이 아니야》, 《살을 섞다》 등의 앤솔로지에 단편을 수록했고, 2020년에는 《괴이한 미스터리—범죄편》에 단편을 실었으며 《카톡 보내는 사람들》을 '채티'에 연재했다. 늘 새로운 이야기를 꿈꾼다. 조금이라도 새롭다는 확신이 들지 않으면 절대 글을 쓰지 않는 소심함을 가지고 있다. '공포'라는 장르를 좋아하지만, 정작 공포 소설과 공포 영화 등을 보며 공포를 느낀 적은 단 한 번도 없다.

엄길윤 연관 출판사

해당작가의 연관출판사가 없습니다.

엄길윤 작가님의 한마디!
의 한마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