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수: 272
노발리스

노발리스

독일의 초기 낭만주의 시인, 작가. 노발리스는 필명이며 본명은 프리드리히 폰 하이데베르크이다. 자연과 인간에 대한 깊은 철학적 사색을 즐겼으며, 약혼녀 조피에 대한 사랑과 그 죽음의 체험, 또한 직무상 종사했던 광산학, 자연과학 등의 연구를 통해 현세의 삶과 죽음을 초월하는 낭만주의 자연관 ․ 역사관을 구축했다. 그는 작품에서 자신의 세계관을 표현하고자 했으며, 존재하는 모든 것의 근원이 되는 심오한 사랑과 신비로운 세계가 <푸른 꽃> 속에 상징화되어 있다. 29세에 요절했으며, <푸른 꽃> 외에 <밤의 찬가>, <성가>, <사이스의 제자들> 등의 명작을 남겼다.

노발리스 작가님의 한마디!
의 한마디!

푸른 꽃

노발리스 저 / 민음사 출판사 I 2003.05.15

낭만주의 문학을 대표하는 노발리스의 [푸른 꽃]은 이상화된 중세를 배경으로 전설의 기사 오프터딩엔의 신비로운 모험을 그렸다. 이 작품을 통해 노발리스는 괴테, 슐레겔 등과 함께 독일 낭만주의를 대표하는 작가가 되었고, ‘푸른 꽃’은 세계 문학의 전통에서 낭만주의의 전형적인 상징으로 자리 잡았다.

미지를 향한 그리움 -노발리스의 삶과 문학

노발리스는 낭만주의의 시 정신을 몸소 체현한 독일의 대표적 ...

독일소설

8.5

푸른 꽃 외

노발리스 저 / 범우사 출판사 I 2003.05.20

노발리스는 18세기말 독일의 초기 낭만주의 대표적 시인이요 작가였다. 그는 불행히도 29세의 나이로 요절하였다. 1795년 대학을 마친 후 23세에 '조피'라는 소녀를 만나 열렬한 사랑에 빠져서 약혼까지 했지만, 2년후 그녀가 돌연 병사하고 말았다. 이후 그는 그녀의 무덤 앞에 엎드려 아침부터 밤까지, 때론 밤을 새워가며 시간의 흐름조차 잊은 채 현실의 절망을 체험해야만 했다. 그녀에 대한 이러한 절절한 추모의 정을 이 책...

기타 세계소설

10.0

파란꽃

노발리스 저 / 열림원 출판사 I 2020.06.25

꿈과 현실,
초현실적 환상의 세계를 넘나드는 대서사시!

[파란꽃]은 독일의 낭만파 시인 노발리스의 장편소설로, 출간된 이래 독일뿐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꾸준히 사랑받고 있는 작품이다. 1802년 발표된 이 소설은 제1부 기대와 제2부 실현 그리고 루트비히 티크의 속편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작가가 집필 도중 세상을 떠나면서 끝을 맺지 못한 채 미완의 작품으로 남게 되었다. 19세기 낭만주의 문학의 대표작으로 평...

독일소설

0.0

푸른 꽃 (외)

노발리스 저 / 종합출판범우(BW범우) 출판사 I 2021.04.05

18세기말 독일의 초기 낭만주의 대표적 작가 시인 노발리스 소설

노발리스는 불행히도 29세의 나이로 요절하였다. 1795년 대학을 마친 후 23세에 ‘조피’라는 소녀를 만나 열렬한 사랑에 빠져서 약혼까지 했지만, 2년 후 그녀가 돌연 병사하고 말았다. 이후 그는 그녀의 무덤 앞에 엎드려 아침부터 밤까지, 때론 밤을 새워가며 시간의 흐름조차 잊은 채 현실의 절망을 체험해야만 했다.
그녀에 대한 이러한 절절한 추모...

독일소설

0.0